고객센터필립뉴스

PHILIP MEDICAL NEWS

필립메디컬센터는 지역사회 의료의 일익을 담당하고 있으며, 대학병원이상급의 정밀진단장비를 갖추고 국내 유수 대학병원으로부터의  의뢰검사와 환자교류를 하고 있습니다.

명실상부한 최고 수준의  영상의학과/내과 전문 병원으로 인정받고 있습니다.

 

필립뉴스

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오해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20-03-10 13:30 조회155회 댓글0건

본문

3667145921_1583814383.3617.png


1. 비타민C가 보호해 줄 수 있나 ?

 - 현재로서는 그런 증거 없음. 단지, 지금 중국에서 NHS의 60배 용량인 24g을 환자에게 투여 중이며, 결과는 아직 보고된 것 없음.


2. 매일 15분 동안 물로 가글 또는 마시기 하는 게 바이러스를 씻어내는 데 도움 되나 ?

 - 이론적으로 그렇게 물을 마시면 위산으로 간 코로나 바이러스가 죽을 것이 답인데, 탈수를 막는 데는 도움이 되어도 코로나를 그렇게 막는다는 증거가 없다.


3. 얼굴, 턱에 난 수염 깎으면 예방 가능한가 ?

 - 균의 전파를 막아 준다는 증거는 없다.


4. 드라이어기가 코로나를 죽인다.

 - 손을 씻고 드라이기로 말리면 손이 깨끗한 효과는 있으나 뜨거운 드라이어기가 균(strain)을 죽이진 못한다.


5. 마늘이 감염을 막는다.

 - 마늘 자체는 항생제 효과도 있고 건강 음식이나, 코로나를 예방해 준다는 증거 없다.


6. 젊은 사람은 코로나에 안 걸린다.

 - 상대적으로 면역이 강하다는 것과 고령층이 당뇨, 천식, 심장질환 같은 기저질환이 많다는 것으로 고령층에 많아 보이는 것임. 사실 아님.


7. UV 빛이 바이러스 죽인다.

 - UV로는 손을 소독할 수 없다.


8. 열 체온계로 코로나 환자를 찾아낸다.

 - 잠복기 무증상 환자는 못 찾아낸다. 지금 열이 있고 바이러스가 한창 활동기 때 열 체온계로 환자를 찾을 뿐. 환자가 감염되고 난 후 아프거나 열이 있을 때까지 기간이 2~10일이다.


9. 몸 전체에 알코올을 뿌리면 예방 가능하다.

 - 오히려 피부 점막, 눈, 입 등에 위험할 수 있다고 WHO 얘기. 알코올이 염소 소독은 소독으로서 역할을 하지만 ‘특정 환경’에서만 가능한 얘기


10. 중국에서 온 편지나 소포는 안전하지 않다.

 - 그렇게 바이러스가 소포, 편지 위에서 오래 생존 못한다.


11. 폐렴 접종이 코로나 예방해준다.

 - 호흡기 감염 예방이라는 측면에서는 접종이 필요하나, 현재 코로나를 직접적으로 예방하는 접종은 없다.


12. Saline(식염수)으로 코 씻어내면 바이러스 예방할 수 있다.

 - WHO에 의하면 규칙적으로 코를 씻어내는 게 바이러스 예방한다는 증거 없다고 함. 하지만 감기로부터 좀 더 빠른 회복은 기대해볼 수 있다고 함.


13. Sesame oil(참기름)를 코나 점막에 바르면 바이러스를 차단해 준다.

 - 간단히 Sesame oil이 바이러스를 죽이지 못한다고, 방어 기능으로서 증거 부족이라고 WHO에서 얘기함.


14. 항생제가 코로나 바이러스를 죽인다.

 - 박테리아 감염이 같이 동반되어 있는 경우 효과가 있을 수는 있으나 코로나 바이러스에 직접적으로 효과가 검증된 항생제는 아직 명확치 않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